9장 1 - 41 > 성경이어쓰기(신약)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평일미사
 

수/금요일
화/목요일
매월 첫금요일
매월 첫토요일
오전 10시
오후 7시 30분
오전 10시(신심미사)
오전 10시(신심미사)

특전미사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
(St. Joseph 타카푸나 성당)


주일미사
 

교중미사
학생,청년미사
오전 11시
오후 1시 30분

성경이어쓰기(신약)

요한 복음서 | 9장 1 - 41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안드레아 작성일18-03-09 07:35 조회449회 댓글0건

본문

​태어나면서부터 눈먼 사람을 고쳐 주시다 

9

1.  예수님께서 길을 가시다가 태어나면서부터 눈먼 사람을 보셨다.

2.  제자들이 예수님께 물었다. "스승님, 누가 죄를 지었기에 저이가 눈먼 사람으로 태어났습니까? 저 사람입니까, 그의 부모입니까?"

3.  예수님께서 대답하셨다. "저 사람이 죄를 지은 것도 아니고 그 부모가 죄를 지은 것도 아니다. 하느님의 일이 저 사람에게서 드러나려고 그리된 것이다.

4.  나를 보내신 분의 일을 우리는 낮 동안에 해야 한다. 이제 밤이 올 터인데 그때에는 아무도 일하지 못한다.

5.  내가 이 세상에 있는 동안 나는 세상의 빛이다."

6.  예수님께서는 이렇게 말씀하시고 나서, 땅에 침을 뱉고 그것으로 진흙을 개어 그 사람의 눈에 바르신 다음,

7.  "실로암 못으로 가서 씻어라." 하고 그에게 이르셨다. '실로암'은 '파견된 이'라고 번역되는 말이다. 그가 가서 씻고 앞을 보게 되어 돌아왔다.

8.  이웃 사람들이, 그리고 그가 전에 거지였던 것을 보아 온 이들이 말하였다. "저 사람은 앉아서 구걸하던 이가 아닌가?"

9.  어떤 이들은 "그 사람이오." 하고, 또 어떤 이들은 "아니오. 그와 닮은 사람이오." 하였다. 그 사람은 "내가 바로 그 사람입니다." 하고 말하였다. 

10.  그들이 "그러면 어떻게 눈을 뜨게 되었소?" 하고 묻자, 

11.  그 사람이 대답하였다. "예수님이라는 분이 진흙을 대어 내 눈에 바르신 다음, '실로암 못으로 가서 씻어라.' 하고 나에게 이르셨습니다. 그래서 내가 가서 씻었더니 보게 되었습니다."

12.  그들이 "그 사람이 어디 있소?" 하고 물으니, 그가 "모르겠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바리사이들이 개입하다

13.  그들은 전에 눈이 멀었던 그 사람을 바리사이들에게 데리고 갔다.

14.  그런데 예수님께서 진흙을 대어 그 사람의 눈을 뜨게 해 주신 날은 안식일이었다.

15.  그래서 바리사이들도 그에게 어떻게 보게 되었는지 다시 물었다. 그는 "그분이 제 눈에 진흙을 붙여 주신 다음, 제가 씻었더니 보게 되었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16.  바리사이들 가운데에서 몇몇은 "그는 안식일을 지키지 않으므로 하느님에게 온 사람이 아니오." 하고, 어떤 이들은 "죄인이 어떻게 그런 표징을 일으킬 수 있겠소?" 하여, 그들 사이에 논란이 일어났다.

17.  그리하여 그들이 눈이 멀었던 이에게 다시 물었다. "그가 당신 눈을 뜨게 해 주었는데, 당신은 그를 어떻게 생각하오?" 그러자 그가 대답하였다. "그분은 예언자이십니다."

18.  유다인들은 그가 눈이 멀었었는데 이제는 보게 되었다는 사실을 믿으려고 하지 않았다. 그리하여 앞을 볼 수 있게 된 그 사람의 부모를 불러, 

19.  그들에게 물었다. "이 사람이 태어날 때부터 눈이 멀었다는 당신네 아들이오? 그런데 지금은 어떻게 보게 되었소?"

20.  그의 부모가 대답하였다. "이 아이가 우리 아들이라는 것과 태어날 때부터 눈이 멀었다는 것은 우리가 압니다. 

21.  그러나 지금 어떻게 해서 보게 되었는지는 모릅니다. 누가 그의 눈을 뜨게 해 주었는지는 모릅니다. 그에게 물어보십시오. 나이를 먹었으니 제 일은 스스로 이야기할 것입니다."

22.  그의 부모는 유다인들이 두려워 이렇게 말하였다. 누구든지 예수님을 메시아라고 고백하면 회당에서 내쫓기로 유다인들이 이미 합의하였기 때문이다.

23.  그래서 그의 부모가 "나이를 먹었으니 그에게 물어보십시오." 하고 말한 것이다.

24.  그리하여 바리사이들은 눈이 멀었던 그 사람을 다시 불러, "하느님께 영광을 드리시오. 우리는 그자가 죄인임을 알고 있소." 하고 말하였다.

25.  그 사람이 대답하였다. "그분이 죄인인지 아닌지 저는 모릅니다. 그러나 이 한 가지, 제가 눈이 멀었는데 이제는 보게 되었다는 것은 압니다."

26.  "그가 당신에게 무엇을 하였소? 그가 어떻게 해서 당신의 눈을 뜨게 하였소?" 하고 그들이 물으니,

27.  그가 대답하였다. "제가 이미 여러분에게 말씀드렸는데 여러분은 들으려고 하지 않으셨습니다. 어째서 다시 들으려고 하십니까? 여러분도 그분의 제자가 되고 싶다는 말씀입니까?"

28.  그러자 그들은 그에게 욕설을 퍼부으며 말하였다. "당신은 그자의 제자지만 우리는 모세의 제자요. 

29.  우리는 하느님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는 것을 아오. 그러나 그자가 어디에서 왔는지는 우리가 알지 못하오."

30.  그 사람이 그들에게 대답하였다. "그분이 제 눈을 뜨게 해 주셨는데 여러분은 그분이 어디에서 오셨는지 모르신다니, 그것 정말 놀라운 일입니다.

31.  하느님께서는 죄인들의 말을 들어 주지 않으신다는 것을 우리는 압니다. 그러나 누가 하느님을 경외하고 그분의 뜻을 실천하면, 그 사람의 말은 들어 주십니다.

32.  태어날 때부터 눈이 먼 사람의 눈을 누가 뜨게 해 주었다는 말을 일찍이 들어 본 적이 없습니다.

33.  그분이 하느님에게서 오지 않으셨으면 아무것도 하실 수 없었을 것입니다."

34.  그러자 그들은 "당신은 완전히 죄 중에 태어났으면서 우리를 가르치려고 드는 것이다." 하며, 그를 밖으로 내쫓아 버렸다.


참으로 눈이 먼 사람

35.  그가 밖으로 내쫓겼다는 말을 들으신 예수님께서는 그를 만나시자, "너는 사람의 아들을 믿느냐?" 하고 물으셨다. 

36.  그 사람이 "선생님, 그분이 누구이십니까? 제가 그분을 믿을 수 있도록 말씀 해 주십시오" 하고 대답하자,

37.  예수님께서 그에게 이르셨다. "너는 이미 그를 보았다. 너와 말하는 사람이 바로 그다."

38.  그는 "주님, 저는 믿습니다." 하며 예수님께 경배하였다.

39.  그때에 예수님께서 이르셨다. "나는 이 세상을 심판하러 왔다. 보지 못하는 이들은 보고, 보는 이들은 눈먼 자가 되게 하려는 것이다."

40.  예수님과 함께 있던 몇몇 바리사이가 이 말씀을 듣고 예수님께, "우리도 눈먼 자라는 말은 아니겠지요?" 하고 말하였다.

41.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너희가 눈먼 사람이었으면 오히려 죄가 없었을 것이다. 그러나 지금 너희가 '우리는 잘 본다.' 하고 있으니, 너희 죄는 그대로 남아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경이어쓰기(신약) 목록

Total 499건 1 페이지
성경이어쓰기(신약)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9 요한 복음서 21장 1 - 25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6 1038
498 요한 복음서 20장 1 - 31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6 1041
497 요한 복음서 19장 1 - 42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4 1032
496 요한 복음서 18장 1 - 40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4 1040
495 요한 복음서 17장 1 - 26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3 1046
494 요한 복음서 16장 1 - 33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3 434
493 요한 복음서 15장 1 - 27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2 428
492 요한 복음서 14장 1 - 31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1 413
491 요한 복음서 13장 1 - 38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0 428
490 요한 복음서 12장 1 - 50 인기글 한안드레아 03-10 574
489 요한 복음서 11장 1 - 57 인기글 한안드레아 03-09 530
488 요한 복음서 10장 1 - 42 인기글 한안드레아 03-09 445
열람중 요한 복음서 9장 1 - 41 인기글 한안드레아 03-09 450
486 요한 복음서 8장 1 - 59 인기글 한안드레아 03-09 430
485 요한 복음서 7장 1 - 52 인기글 한안드레아 03-09 419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40
어제
37
최대
168
전체
58,053
그누보드5
본당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akcc.org.nz.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