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장 1 - 35 > 성경이어쓰기(구약)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평일미사
 

수/금요일
화/목요일
매월 첫금요일
매월 첫토요일
오전 10시
오후 7시 30분
오전 10시(신심미사)
오전 10시(신심미사)

특전미사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
(St. Joseph 타카푸나 성당)


주일미사
 

교중미사
학생,청년미사
오전 11시
오후 1시 30분

성경이어쓰기(구약)

민수기 | 16장 1 - 35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안드레아 작성일17-11-20 04:21 조회559회 댓글0건

본문

​코라와 다탄과 아비람의 반역 

16

​1.  이츠하르의 아들이고 크핫의 손자이며 레위의 증손인 코라가, 르우벤의 자손들인 엘리압의 아들 다탄과 아비람, 그리고 펠렛의 아들 온과 함께 뻔뻔스럽게 행동하였다. 

2.  이자들이 이스라엘 자손들 가운데에서 이백오십 명과 함께 모세에게 맞서 일어났다. 이들은 집회에서 뽑힌 공동체의 수장들로서 이름난 사람들이었다.

3.  그들이 모세와 아론에게 몰려와서 말하였다. "당신들은 너무하오. 온 공동체가 다 거룩하고, 주님께서 그들 가운데에 계시는데, 어찌하여 당신들은 주님의 회중 위에 군림하려 하오?"

4.  이 말을 듣고 모세는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렸다.

5.  그러고 나서 코라와 그의 온 무리에게 말하였다. "내일 아침에 주님께서는 누가 당신의 사람이고, 누가 거룩하며, 누가 당신께 가까이 갈 수 있는지 알려 주실 것이다. 당신께서 선택하신 사람을 당신께 가까이 오게 하실 것이다.

6.  너희는 이렇게 하여라 코라와 그의 무리는 모두 향로를 가지고 오너라.

7.  내일 주님 앞에서 향로에 불을 담고 그 위에 향을 피워라. 그때에 주님께서 선택하시는 사람이 바로 거룩한 사람이다. 레위의 자손들아, 너희야말로 너무하구나."

8.  모세가 코라에게 말하였다. "레의의 자손들아, 제발 들어 보아라.

9.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너희를 이스라엘의 공동체 가운데에서 내려가셔서, 당신께 가까이 오게 하시어 주님 성막의 일을 맡기시고, 공동체 앞에 서서 그들을 보살피게 하셨는데, 그것으로는 모자란다는 말이냐?

10.  그분께서는 너를, 그리고 너의 형제 레위인들을 모두 너와 함께 당신께 가까이 올 수 있게 해 주셨다. 그런데 이제 사제직마저 요구하는구나.

11.  너와 너의 무리는 바로 주님을 거슬러 모여든 것이다. 아론이 누구인데 너희가 그에게 투덜댄다는 말이냐?"

12.  모세는 엘리압의 아들 다탄과 아비람을 부르러 사람을 보냈다. 그러나 그들은 이렇게 말하였다. "우리는 올라가지 않겠소.

13.  우리는 젖과 꿀이 흐르는 땅에서 데리고 올라와, 이 광야에서 죽이는 것만으로는 모자라서, 이제 우리 위에서 아주 군주 노릇까지 하려드시오?

14.  더군다나 당신은 우리를 젖과 꿀이 흐르는 땅으로 데려 가지 못하였소. 그리고 밭과 포도원을 우리 소유로 주지도 못하였소. 당신은 이 사람들의 눈을 멀게 할 셈이오? 우리는 올라가지 않겠소."

15.  모세가 몹시 화가 나서 주님께 아뢰었다. "저들이 바치는 제물에는 눈도 돌리지 마십시오. 저는 저들에게서 나귀 한 마리 가져오지 않았고, 저들 가운데 그 누구에게도 해를 끼치지 않았습니다."

16.  모세가 코라에게 말하였다. "너와 너의 무리는 모두 내일 주님 앞으로 나오너라. 너와 그들, 그리고 아론이다.

17.  저마다 자기 향로를 들고 거기에 향을 담아, 주님 앞으로 가져와야 한다. 저마다 자기 향료를 가져와야 한다."

18.  그리하여 그들은 저마다 향로를 들어 불을 담고 그 위에 향을 피운 다음, 모세와 아론과 함께 만남의 천막 어귀에 섰다.

19.  코라는 그 두 사람에게 맞서 온 공동체를 만남의 천막 어귀로 모이게 하였다. 그러자 주님의 영광이 온 공동체에게 나타났다.

20.  주님께서 모세와 아론에게 이르셨다. 

21.  "너희는 이 공동체에게서 떨어져 서라. 내가 그들을 한순간에 없애 버리겠다."

22.  그러자 그들이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려 말하였다. "하느님, 모든 육체에 영을 주시는 하느님, 죄는 한 사람이 지었는데, 온 동동체에게 격분하십니까?"

23.  주님께서 모세에게 이르셨다.

24.  "너는 이 공동체에게 코라와 다탄과 아비람의 거처 주변에서 물러서라고 일러라."

25.  모세가 일어나 다탄과 아비람에게 가자, 이스라엘의 원로들도 그 뒤를 따라갔다. 

26.  모세가 공동체에게 일렀다. "너희는 이 악인들의 천막을 떠나라. 그들에게 딸린 것은 아무것도 건드리지 마라.

27.  그랬다가는 그들의 모든 죄 때문에 너희도 같이 휘말려 죽을 것이다."

27.  그러자 공동체는 코라와 다탄과 아비람의 거처 주변에서 물러섰다. 다탄과 아비람은 밖으로 나와, 그들의 아내와 아들과 어린것들과 함께 자기들의 천막 어귀에 섰다.

28.  그때에 모세가 말하였다. "너희는 이제 일어나는 일을 보고, 이 모든 일이 주님께서 나를 보내시어 하신 것이지, 내 마음대로 한 것이 아님을 알게 될 것이다.

29.  이자들이 여느 사람처럼 죽는다면, 또는 이들에게 닥칠 운명이 여느 사람의 운명과 같다면, 주님께서 나를 보내신 것이 아니다.

30.  그러나 주님께서 완전히 새로운 일을 하시어, 땅바닥이 입을 열어젖히고 이들과 이들에게 딸린 모든 것을 집어삼켜서, 이자들이 산 채로 저승에 내려가게 되면, 그때에 너희는 이 사람들이 과연 주님을 업신여겼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31.  그가 이 모든 말을 마치자마자, 그들 발밑의 땅바닥이 갈라졌다.

32.  땅은 입을 벌려 그들과 그들 집안, 그리고 코란에게 딸린 모든 사람과 모든 재산를 삼켜 버렸다.

33.  그리하여 그들은 자기들에게 딸린 사람들과 함께 산 채로 저승에 내려가고, 땅은 그들을 덮어 버렸다. 이렇게 그들은 공동체 가운데에서 사라졌다.

34.  그들의 비명 소리에 주위에 있던 이스라엘인들은 모두, "땅이 우리마저 삼킬지 모른다!" 하며 도망쳤다.

35.  그러자 주님에게서 불이 나와, 향을 바치던 이백오십 명을 삼켜 버렸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경이어쓰기(구약) 목록

Total 752건 1 페이지
성경이어쓰기(구약)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2 민수기 26장 1 - 65 인기글 한안드레아 01-12 1423
751 민수기 25장 1 - 18 인기글 한안드레아 01-10 1429
750 민수기 24장 1 - 25 인기글 한안드레아 01-10 1404
749 이사야서 2장 1 - 22 인기글 한안드레아 12-11 1382
748 이사야서 1장 1 - 31 인기글 한안드레아 12-06 1366
747 민수기 23장 1 - 30 인기글 한안드레아 12-02 567
746 민수기 22장 1 - 41 인기글 한안드레아 12-01 559
745 민수기 21장 1 - 35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9 550
744 민수기 20장 1 - 29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8 559
743 민수기 19장 1 - 22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5 545
742 민수기 18장 1 - 32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3 556
741 민수기 17장 1 - 28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1 571
열람중 민수기 16장 1 - 35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0 560
739 민수기 15장 1 - 41 인기글 한안드레아 11-18 551
738 민수기 14장 20 - 45 인기글 한안드레아 11-17 563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14
어제
55
최대
168
전체
58,183
그누보드5
본당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akcc.org.nz.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