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장 1 - 30 > 성경이어쓰기(구약)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평일미사
 

수/금요일
화/목요일
매월 첫금요일
매월 첫토요일
오전 10시
오후 7시 30분
오전 10시(신심미사)
오전 10시(신심미사)

특전미사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
(St. Joseph 타카푸나 성당)


주일미사
 

교중미사
학생,청년미사
오전 11시
오후 1시 30분

성경이어쓰기(구약)

민수기 | 23장 1 - 30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안드레아 작성일17-12-02 11:09 조회566회 댓글0건

본문

​발라암의 첫 번째 신탁 

23

​1.  발라암이 발락에게 말하였다. "여기에 제단 일곱을 쌓고, 황소 일곱 마리와 숫양 일곱 마리를 장만해 주십시오." 

2.  발락은 발라암이 말한 대로 하였다. 그리하여 발락과 발라암은 각 제단에서 황소와 숫양을 한 마리씩 바쳤다. 

3.  그런 다음에 발라암이 발락에게 말하였다. "여기 임금님의 번제물 곁에 서 계십시오. 저는 다녀오겠습니다. 어쩌면 주님게서 오셔서 저를 만나 주실 것입니다. 주님께서 무엇을 보여 주시든 그대로 알려 드리겠습니다." 그러고 나서 그는 벌거숭이 언덕으로 올라갔다.

4.  하느님께서 발라암을 만나 주셨다. 발라암이 하느님께 말하였다. "제가 제단 일곱을 차려 놓고, 제단마다 황소와 숫양을 한 마리씩 바쳤습니다."

5.  주님께서 발라암의 입에 말씀을 넣어 주시면서, "발락에게 돌아가 이대로 일러라." 하고 말씀하셨다. 

6.  발라암이 그에게 돌아가 보니, 그는 모압의 모든 대신과 함께 자기 번제물 곁에 서 있었다.

7.  발라암이 신탁을 선포하였다.

    "발락이 아람에서

     모압의 임금이 동방의 산악 지방에서 나를 데려왔다.

     '와서 이스라엘에게 악담해 주오.'

8.  하느님께서 저주하시지 않은 이를 내가 어찌 저주하랴?

    주님께서 악담하시지 않은 이에게 내가 어찌 악담하랴?

9.  나는 그를 바위산 꼭대기에서 바라보고

    언덕에서 굽어본다.

    보라, 홀로 서 있는 저 백성.

    그들은 자신을 여느 민족들 가운데 하나로 여기지 않는다.

10.  누가 먼지처럼 많은 야곱의 자손들을 헤아릴 수 있으리오?

      누가 먼지 구름 같은 이스라엘의 수를 셀 수 있으라오?

      나도 올곧은 이들처럼 죽을 수 있다면!

      내 종말도 그들과 같을 수 있다면!"

11.  발락이 발라암에게 말하였다. "당신은 나에게 무슨 짓을 하는 것입니까? 내 원수들을 저주해 달라고 당신을 데려왔는데, 당신은 도리어 축복을 하지 않았습니까?

12.  그러자 발라암이 대답하였다. "저야 주님께서 제 입에 넣어 주시는 말씀만 조심스럽게 전해야 하지 않겠습니까?"


발라암이 두 번째 신탁

13.  발락이 그에게 말하였다. "너와 함께 다른 곳으로 가서, 그곳에서 그들을 바라보십시오. 그러나 그들의 끝 자락만 보고, 전체는 모지 못할 것입니다. 거기에서 나를 위하여 그들을 저주해 주십시오."

14.  그리하여 그는 발라암을 피스가 산 꼭대기, '파수병 밭'으로 데리고 갔다. 그는 거기에 제단 일곱을 쌓고, 각 제단에서 황소와 숫양을 한 마리씩 바쳤다.

15.  그러자 발라암이 발락에게 말하였다. "여기 임금님의 번제물 곁에 서 계십시오. 저는 저기에서 만나 뵙고 오겠습니다."

16.  주님께서 발라암을 만나 주시고 그의 입에 말씀을 넣어 주시면서, "발락에게 돌아가 이대로 일러라." 하고 말씀하셨다.

17.  발라암이 그에게 돌아와 보니, 그는 모압의 대신들과 함께 자기 번제물 곁에 서 있었다. 발락이 그에게 "주님께서 무어라 이르셨습니까?" 하고 묻자.

18.  발라암이 신탁을 선포하였다.

      "발락아, 일어나 들어라

      치포르의 아들아, 나에게 귀를 기울여라.

19.  하느님은 사람이 아니시어 거짓말하지 않으시고

      인간이 아니시어 생각을 바꾸지 않으신다.

      그러니 말씀만 하시고 실천하지 않으실 리 있으랴?

      이야기만 하시고 실행하지 않으실 리 있으랴?

20.  보라, 나는 축복하라는 지시를 받았으니

      그분께서 강복하신 것을 내가 되돌릴 수 없다.

21.  야곱에게서는 아무 재앙도 찾아볼 수 없고

      이스라엘에게서는 아무 불행도 볼 수 없다.

      주 그들의 하느님께서 그들과 함께 계시고

      임금님께 환호하는 소리가 울려 퍼진다.

22.  그들을 이집트에서 이끌어 내신 하느님은 

     그들에게 들소의 뿔 같은 분이시다.

23.  정녕 야곱에는 점술이 없고

      이스라엘에는 주술이 없다.

      이제 야곱을 두고, 이스라엘을 두고 말하리라.

      하느님께서 무엇을 하셨는지.

24.  보라, 암사자처럼 일어나고

      수사자처럼 일어서는 백성을

      짐승을 잡아먹지 않고서는,

      잡은 짐승의 피를 마시지않고서는 눕지 않는다."

25.  발락이 발라암에게 말하였다. "그들을 저주하지도 말고 축복하지도 마시오."

26.  그러자 발라암이 발락에게 대답하였다. "주님께서 일러 주시는 것밖에는 아무 말도 하지 못한다고 제가 말씀드리지 않았습니까?"

27.  발락이 발라암에게 말하였다. "갑시다. 내가 당신을 다른 곳으로 데리고 가겠습니다. 행여 하느님의 눈에 들어, 그곳에서 당신이 나를 위하여 그들을 저주해 줄 수도 있지 않겠습니까?"

28.  그리하여 발락은 발라암을 데리고 황야가 내다보이는 프오르 산 꼭대기로 갔다.

29.  발라암이 발락에게 말하였다. "여기에 제단 일곱을 쌓고, 황소 일곱 마리와 숫양 일곱 마리를 장만해 주십시오." 

30.  발락은 발라암이 말한 대로 한 다음, 각 제단에서 황소와 숫양을 한 마리씩 바쳤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성경이어쓰기(구약) 목록

Total 752건 1 페이지
성경이어쓰기(구약)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2 민수기 26장 1 - 65 인기글 한안드레아 01-12 1423
751 민수기 25장 1 - 18 인기글 한안드레아 01-10 1428
750 민수기 24장 1 - 25 인기글 한안드레아 01-10 1404
749 이사야서 2장 1 - 22 인기글 한안드레아 12-11 1382
748 이사야서 1장 1 - 31 인기글 한안드레아 12-06 1365
열람중 민수기 23장 1 - 30 인기글 한안드레아 12-02 567
746 민수기 22장 1 - 41 인기글 한안드레아 12-01 559
745 민수기 21장 1 - 35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9 550
744 민수기 20장 1 - 29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8 558
743 민수기 19장 1 - 22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5 544
742 민수기 18장 1 - 32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3 555
741 민수기 17장 1 - 28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1 571
740 민수기 16장 1 - 35 인기글 한안드레아 11-20 559
739 민수기 15장 1 - 41 인기글 한안드레아 11-18 550
738 민수기 14장 20 - 45 인기글 한안드레아 11-17 563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14
어제
55
최대
168
전체
58,183
그누보드5
본당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akcc.org.nz.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